• 최종편집 2024-05-17(금)
 
  • 정년 연장, 여성 목회자 문제도 논의 주제로 다뤄

 

IMG_0224.JPG
단체 사진 

목회자 수급정책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컨퍼런스가 총회미래정책전략개발위원회(위원장 장봉생 목사) 주최로 4월 4일 오전 10시 30분 총회회관 5층에서 열렸다.

 

 IMG_0248.JPG

마무리 말하는 장봉생 위원장 

위원장 장봉생 목사는 “발제해주신 교수님들과 참석하신 분들께 감사드린다. 오늘 발표된 내용을 위원회에서 잘 받아 논의해 적합한 방안을 도출해 각 노회에 정보를 공유하고 청원하겠다”고 말했다. 

 

IMG_0202.JPG
예배 인도하는 조상철 서기 
IMG_0205.JPG
기도하는 안수연 회계 

예배는 서기 조상철 목사의 인도로 회계 안수연 장로가 기도 후 서기 조상철 목사가 시 144:12-15를 봉독했다. 

 

IMG_0213.JPG
설교하는 오정호 총회장 

총회장 오정호 목사가 ‘기도자와 계획자’란 제목으로 “철강사업은 국가 기간사업의 기본이다. 경부 고속도로도 중요한 국가 사업이었다. 이를 통해 나라가 발전할 수 있었다. 영적 세계에서도 기도하는 사람은 경영의 청사진을 가질 수 있다. 기도를 통해 주님의 마음을 알고 내 마음에 청사진으로 남게 된다. 다윗은 기도하며 나라를 이끌었다. 현재 우리나라의 문제는 저출산이다. 미래에 대한 청사진이 없었기에 이런 결과를 낳은 것이다.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하나님의 은혜로 총회에 새로운 미래가 열리기를 바란다. 저는 29년전 새로남교회에 부임하며 제자목회 사역을 목회 방향을 잡았다. 이로인해 큰 부흥의 역사를 이뤘다. 총회도 정치 총회가 아니라 정책 총회가 되기를 바라며 목회자 수급에 대한 좋은 정책이 제안되기를 바란다”고 설교했다.

 

 IMG_0218.JPG

격려사하는 박용규 총회총무 
IMG_0219.JPG
축사하는 박성규 총신대학 총장 
IMG_0220.JPG
광고하는 오성환 총무 

총회총무 박용규 목사가 “이 컨퍼런스를 통해 목회자 수급문제가 잘 해결되는 단초가 준비 되기 바란다”고 격려사, 총신대학교 박성규 총장이 ”다음세대를 준비하는 것이 중요한 이때 미래 목회자 수급을 연구해 주어 감사드린다. 과거 백남조 장로가 총신대학을 위해 땅을 기증하는 헌신을 했다. 목회자 배출이 그만큼 중요하기 때문이다. 오늘 논의된 것들을 학교 운영에 잘 반영하도록 하겠다“고 축사, 총무 오성환 목사가 광고 후 총회장 오정호 목사의 축도로 예배를 마쳤다. 

 

IMG_0227.JPG
기도하는 신현수 목사 

컨퍼런스는 총무 오성환 목사의 사회로 신현수 목사가 기도했다.

 

 IMG_0230.JPG

기조발제하는 안인섭 교수 

기조발제는 ‘총회 목회자 수급과 교단의 미래를 위한 정책 제안’이란 제목으로 총신대 신대원 안인섭 교수가 “목회자 수급 문제는 교회 역사에 늘 있었던 것이다. 현재 인구 감소로 교회도 어려움을 당하고 있다”며 교회사를 통해 이 문제를 다루고 구체적인 대안을 제시했다.

 

IMG_0233.JPG

연구주제 발제하는 이종민 교수 

연구주제 1은 ‘총회 목회자 수급의 현황과 해결 방향’이란 제목으로 이종민 교수가 “2040년이 되면 현 목회자 76%가 은퇴하게 되며 현재 100명 이하 교회가 80%이다. 통계를 보면 앞으로 목회자 수급에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강도사를 배출하지 못하는 지역에서는 교역자를 청빙하지 못할 사태에 직면하게 될 것이다. 2038년 이후에는 50% 이상 교회는 교역자를 청빙하는데 어려움을 당하게 될 것이다. 이에 대해 신학교와 총회의 대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IMG_0235.JPG

연구주제 발제하는 주종훈 교수 

연구주제 2는 ‘목회(사역)자 수급을 위한 정책 과제와 방향: 신학생을 중심으로”란 제목으로 김희동 목사가 “신학생 80%가 수도권에서 사역하고 있으며 사역하지 않는 10%는 학업을 위한 것이라고 했다. 사역의 과도한 요구로 학업과 균형 맞추기가 어렵다. 기대에 못 미치는 지원과 사례도 사역을 주저하게 만든다. 그래서 사역하는 신대원 재학생의 처우 개선을 위해 교단이 체계적으로 지원했으면 한다. 또한 사역을 위한 지원센터를 교단과 신대원이 운영하기를 원한다. 또한 여성 사역자를 위한 구체적인 대안이 마련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IMG_0238.JPG

질의 응답 시간 
IMG_0239.JPG
폐회기도하는 성경선 목사 

잠시 질의응답 시간을 가진 후 위원장 장봉생 목사의 마무리 발언 후 성경선 목사의 폐회기도로 컨퍼런스를 마쳤다.

 

 

KakaoTalk_20230718_085629599.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목회자 수급정책 컨퍼런스, 총회미래정책전략개발위원회 주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